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태그 : 스바루
2005/08/17   볼레로 Bolero [6]
볼레로 Bolero

라벨의 다른 음악은 거의 아는게 없습니다만.
그러나 볼레로만은 절대 머릿속에서 떠나가지 않습니다....

이 음악은 주제가 단 하나,
보통 국민학교 음악시간에 배우는 짧은 동요도
주제 - 변주 - 변화 - 주제로 계속 변화를 주는데,
그러나 볼레로는 처음 순간에 들은 한개의 주제를 들으면 그게 다...
그것이 7분 넘게 이어지는데도 불구하고
이건 전혀 마음을 돌릴수가 없군요.

[
이 곡의 배경이야기를 하자면,
유명한 러시아의 전위적인 무용가였던
이다 루빈시타인(Ida Rubinstein)를 위해서 1928년에 4개월에 걸쳐서 만들어지고
11월에 파리에서 처음 연출되었다고 합니다.

ps. 물론 볼레로는 라벨이 처음 만든 음악은 아닙니다.
원래 스페인의 춤곡이고
1780년경 당시의 유명한 무용가 돈 세바스챤 세레소(S.Cerezo)가 춤을 고안했다고 하죠.
특징적인 리듬 강한 3/4박자를 사용하여 현악기와 캐스터네츠의 반주 안에서
사랑하는 남녀의 짜릿함을 표현하는 춤을 춥니다.
재미있는 것은 남자가 여자보다 더욱 정열적으로,
또한 감정이 넘치도록 추게 되어 있는 것이죠,
음악 또한 들어보면 이게 볼레로다 싶을 정도로
2개의 주제에 의한 2개의 부분이 나오고
이것이 변주적으로 반복되고 곡의 중심이 됩니다.


라벨외에도 쇼팽의 <피아노를 위한 볼레로 C장조, Op.19>도 있습니다.
비교해서 들어볼만합니다.
]
볼레로를 꼭 소리로만 들을 필요는 없죠.
by 사바욘 | 2005/08/17 13:18 | 추억...memory | 트랙백 | 덧글(6)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